홍제유연_IF-01-01.png

온기

THE WARMTH

Team Cowokers

예술기획 : 장석준

디자인/설계/제작/설치 : 디올림

프로그래밍 : 황성빈

서울특별시 [서울은 미술관] 홍제유연 프로젝트

주최∙주관 : 서울특별시 디자인정책과

‘널리 구제하다(홍제: 弘濟 )’라는 뜻을 가진 홍제천에서 사람중심의 정서회복을 기원하는 작품이다. 조선시대 환향녀 이야기에 비춰진 홍제천은 사회에서 억울하게 외면받던 여성들을 위한 치유의 장소였으며, 북한산에서 내려오는 가장 따뜻한 하천으로 인해 겨울에도 사람들이 모이는 인기있는 빨래터이자 만남과 교류의 장소로 구전된다. 과거에 이 장소가 상징하던 온화한 정서의 이야기에서 비롯해 따뜻한 온기를 담은 장소의 상징성은 빛의 향연으로 홍제 유연 공간 전체를 이루는 평온한 정서를 재현하였다.

It is a work wishing for emotional restoration centered around people at Hongjecheon – Hongje(弘濟) has the meaning of providing relief widely. Hongjecheon was a place of healing for women who were unreasonably ostracized in the society as can be seen in the story of hwanhyangnyeo, meaning women who returned home (from captivity in Qing), in the era of Joseon Dynasty, and as passed down orally, it is known as a popular place for washing clothes and a place of meetings and interchanges that gathered people even in winter times as it was the warmest stream that flew down from Bukhansan Mountain. The work created a calming atmosphere that fills the space of Hongje Yuyeon with a feast of lights along with the symbolism of the place that contains warmth that originates from the stories of warm emotions in the past.